건너뛰기링크

본편

구(舊) 벨기에 영사관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 구(舊) 벨기에영사관 (사적 제254호) 서양의 고전주의(古典主義) 양식 건축물로 지어진 대한제국 때의 영사관 건물 고종은 열강들의 침탈 속에서 벨기에처럼 중립국을 유지하고자 했다 현재 이곳은 '서울시립미술관 남서울미술관'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우리가 몰랐던 구(舊) 벨기에영사관 오랜 시간을 버텨오며 우리 기억속에서 서서히 잊혔던 구 벨기에영사관 - 왜 고종은 '구(舊) 벨기에영사관'건립에 적극적이었을까? - 이 건물이 일제의 잔재로 오해받았던 이유는 무엇일까? - 이곳이 처음 지어진 곳은 어디였을까? 구(舊) 벨기에영사관에 숨겨진 비밀이 밝혀진다!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709006-001-V00001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대한제국 근대화의 꿈, 덕수궁 석조전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