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자연의 선율, 감동을 연주하다 대금산조 예능보유자 이생강 5부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70해 동안 대금 인생의 찬란한 금자탑을 쌓으며 '이생강류'의 독특한 음악세계를 구축한 죽향 이생강(75)- 그의 아들 이광훈(46) 명인 또한 아버지에 이어 준 인간문화재인 전수조교로 '이생강류'의 맥을 잇고 있다. 대금의 소리, 산조의 원형을 올곧게 보존하려는 두 부자에게 평생 숙원의 꿈이 있으니.. 학생들이 어릴 적부터 국악과 친해지길 바라며 틈이 나는 대로 학교에 찾아가 대금지도를 해준다. 이생강은 강원 신철원과 제주에서 시작된 대금 불기 운동으로 국악 붐이 다시 일기 바라며 오늘도 길을 나서는데..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1001-001-V00170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