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단원 김홍도 3부 조선의 순간을 포착하다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예로부터 우리 조상들은 그림을 보는 것이 아닌 읽어낸다고 말해왔다. 그림 속에 숨겨진 의미까지 읽어내는 것이 진정한 그림 감상이라 생각했기 때문이다. 단원 김홍도의 풍속화 속에는 읽어낼 이야기들이 가득하다. 언뜻보면 평범하고 흔한, 특별할 것 없어보이는 일상의 순간들. 하지만 김홍도는 그 속에 이야기를 만들어 찾아냈고, 사람간의 관계를 설정했으며, 앞으로 벌어질 미래를 심어놓기도 했다. 찰나의 순간을 포착해 영원으로 남긴 그림, 김홍도의 풍속도첩을 만나본다. [호암미술관 방문정보]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가실리 204 연락처 : 031-320-1801 이용시간 : 10:00~18:00 주변볼거리 : 사암저수지, 와우정사, 삼성교통 박물관 관련 홈페이지: http://hoam.samsungfoundation.org</a>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1001-001-V00571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