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뉴스기사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사업 시작 스크랩

-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 학술대회’(4.8.) 시작으로 전시, 남북공동연구 등 추진 -


  남북역사학자협의회가 주관하고 문화재청(청장 김현모)과 통일부(장관 이인영)가 지원하는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 학술대회’가 오는 8일 낮 12시 30분부터 서울역사박물관 야주개홀에서 열린다.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사업」은 2021년 시범사업 기간을 포함하여 총 5개년 계획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남북협력사업으로 진행된 「개성 만월대 남북공동발굴조사」자료에 대한 분석과 고증연구를 통해 1,000여 년 전 고려 궁궐 만월대의 모습을 그려보고, 이를 가상현실(VR) 콘텐츠로 제작할 계획이다.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 학술대회’는 만월대 디지털 복원 사업의 성과와 쟁점을 공유하고 디지털 복원의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총 6개 주제발표와 종합토론을 통해 그동안의 발굴조사 성과를 분석하고 디지털 복원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남북역사학자협의회는 이번 학술대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현재 터만 남아있는 만월대의 옛 모습을 연구ㆍ재현하여 「개성 만월대 남북공동발굴조사」의 남북공동연구를 새롭게 준비하고 있다.


  또한, ‘남북을 잇는 고려의 흔적들’을 주제로 한 「개성 만월대 열두 해의 발굴전」이 오는 22일 부안 청자박물관을 시작으로 천안(5.20.~7.31. 천안박물관), 하남(8.2.~9.18. 하남박물관), 대전(8.15.~10.15. 대전근현대사전시관) 등에서 순차적으로 열릴 계획이다. 2015년 제7차 조사에서 발견된 ‘고려 금속활자’를 비롯하여 청자압출양각모란절지문화형접시, 청자양각연판문잔 등을 3차원 입체(3D)프린팅 기법으로 재현하여 새롭게 공개된다. 디지털복원사업을 통해 재현된 과거 1,000여 년 전 개성 만월대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으며 학술아카데미 등 부대행사도 준비되어 있어 지역별 특색을 살린 다양한 볼거리를 만날 수 있다.


  학술대회와 전시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전화(☎02-725-7705, 남북역사학자협의회)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은 ‘개성 만월대 디지털복원사업’이 만월대의 생생한 디지털 복원으로 이어져 국민에게 널리 공유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2022년 개성 만월대 디지털 복원 학술대회 성과와 복원의 방향 모색     2022년 4월 8일(금), 12:30~18:00, 서울역사박물관 야주개홀     주최 : (사)남북역사학자협의회 / 후원 : 통일부 문화재청

<안내 홍보물>


작성자
전체관리자
작성일
2022-04-11
조회
243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