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뉴스기사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씨름’다큐 28일 105개국에 동시 상영 2019-12-26 스크랩

작성자
김태영
작성일
2019-12-26
조회
987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씨름’다큐 28일 105개국에 동시 상영

- 아리랑TV․UN채널 통해 1억4천만 가구에 방영 -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김연)과 (재)국제방송교류재단(사장 이승열)이 공동 제작한 ‘씨름’ 특집 다큐멘터리 <씨름, 분단을 넘어 세계를 잇다>(60분물)가 오는 28일 오전 11시(한국시간) 아리랑 TV(Korea&World)와 UN채널(UN본부 직원방송)을 통해 전 세계 105개국(1억 4천만 수신가구)을 대상으로 방영된다.



이번 특집 다큐멘터리는 2018년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대표목록에 최초로 남북 공동등재된 씨름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자 제작된 총 60분물로, 1·2부(각 30분)로 나누어 구성되었다.

1부에서는 ▲ 씨름의 역사와 전승문화, ▲ 세계의 맨손경기와 씨름의 특징, ▲ 스포츠로 거듭난 현대 씨름 등 ‘민족의 씨름’에 관한 내용을 다각적으로 보여준다. 2부에서는 ▲ 남북한 씨름의 비교, ▲ 세시풍속·생활체육 등 공동체문화로서의 씨름, ▲ 세계로 진출한 한국씨름 등을 다루며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으로서 씨름’의 면모를 조명한다.



국립무형유산원과 (재)국제방송교류재단은 이번 다큐멘터리 제작을 위하여 각종 문헌과 영상·사진 자료를 수집·검증하였으며, 남북 공동등재의 취지에 맞추어 북한 자료(인터뷰, 영상기록 등)를 적극적으로 반영하였다.



또한, 현재 시점에서 전승되고 있는 씨름의 다양한 양상을 보여주기 위해 전국 단위의 취재와 함께 중국·아르헨티나 등 국제사회에서 펼쳐진 씨름 행사의 모습들도 담아냈다.



다큐멘터리는 오는 28일 오전 11시 본 방송을 시작으로 세 차례 재방송(28일 오후 5시, 29일 오전 4시, 오후 2시)된다. 이에 앞서 지난 20일부터 다큐멘터리 홍보영상(60초)이 아리랑 TV를 통해 송출(1,800회) 되고 있으며, 오늘(26일)부터는 문화재청(http://www.cha.go.kr)과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www.nihc.go.kr)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5분으로 압축한 영상도 미리 시청할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이번 씨름 영상 콘텐츠 제작과 송출이 남북 무형유산에 관한 학술·전승교류의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