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문화유산여행길 17편 하늘과바람과별을읽다조선의과학자들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다운로드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조선과 과학은 어울리지 않는 짝처럼 보인다. 하지만 조선시대에도 관측기구를 만들어 하늘의 움직임을 살피거나 지구가 둥글며 자전한다고 주장한 과학자들이 있었다. 홍대용, 정약용, 박지원과 같은 실학자가 바로 그들이다. 조선 말에서 태어나 유학자로 교육받은 이들은 근대과학을 어떻게 이해했던 걸까? 조선시대의 과학자들이 남긴 유물들을 따라 걸으며 대답을 구해본다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605002-014-V00005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