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공사장에서 만난 신라 最古의 비석 - 포항 중성리비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다운로드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대부분의 사람들은 ‘포항’하면 바다를 먼저 떠올리기 마련이지만, 사실 포항은 인근 다른 지역에 비해 넓은 평야를 가진 고장이다. 포항은 신라시대 때부터 내륙과 해상을 잇는 교통의 요충지였으며, 이 곳에서 난 곡식은 신라가 나라를 통치하는데 든든한 재원으로 쓰여왔다. 때문에 학자들은 신라역사에서 포항이 중차대한 역할을 해왔을 거라 예상해 왔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그 의견을 뒷받침해줄만한 유적이나 사료는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었다. 그런데, 2009년. 흥해들 옆 공사현장에서 포항의 오랜 역사를 증언해 줄 유물이 하나 나타났다 그것은 바로 포항 중성리비이다. 이 유물로 인해 신라가 천년동안의 화려한 역사를 유지하는데 포항이 어떠한 역할을 했는지 짐작해볼 수 있게 된 것이다. 그런데 이런 중요한 의미를 가진 유물의 발견은 튼튼하고 평평한 화분받침대가 필요했던 한 주민에 의해서 우연히 이루어졌다. 도대체 어떻게 포항 중성리비가 세상 밖으로 얼굴을 내밀 수 있었는지 숨겨진 뒷 이야기를 들어보자.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방문정보> 위치:경상북도 경주시 불국로 132 문의 안내:054)777-8800 주변 볼거리:대릉원, 첨성대 관련 홈페이지: <a href="http://www.gcp.go.kr" target="_blank">http://www.gcp.go.kr</a>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1001-001-V00722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