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문화유산 디지털 콘텐츠

천마, 다시 날다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2014년, 4월 국립경주박물관에서는 백마 대신 황금빛 천마가 모습을 드러냈다. ‘금동 천마’는 1973년 ‘천마도’와 함께 출토 되었으나 심하게 훼손된 데다 복원 기술이 미흡해 더 이상의 훼손을 막기 위해 국립중앙박물관 수장고에 보관돼 왔다. 그러다 적외선 촬영 등 복원 기술이 발전하면서 약 40년 만에 옛 모습을 찾게 됐다. 1500년 동안의 흙과 녹을 벗어내고 금빛 형체를 들어내기까지, 그 복원 과정을 취재한다.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1001-001-V00031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