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붉은색 배롱꽃의 향연, 담양 명옥헌원림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다운로드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배롱나무. 백일동안 핀다고 흔히 ‘백일홍’이라고 하고, 껍질 벗은 가지를 손으로 간지럽히면 가지가 떨려 ‘간지럼나무’ 또는 ‘자미화’라고도 한다. 이 배롱나무로 조경을 한 민간정원이 담양 명옥헌원림(鳴玉軒苑林)이다. 유독 담양에 유명한 정자들이 많은 것은 이곳에 많은 선비들이 은거했기 때문이다. 명옥헌 또한 조선시대 오희도(吳希道, 1583~1623)라는 사람이 어지러운 세상을 등지고 들어와 수학하던 곳에 그의 아들이 아버지의 뜻을 기려 조성한 정원인 것이다. 초여름부터 초가을까지 만발한 배롱꽃을 담양 명옥헌원림에서 만나본다. <명옥헌원림 방문정보> 위 치: 전라남도 담양군 고서면 산덕리 513 연락처: 061)380-3752 주변볼거리: 소쇄원, 식영정, 가사문학관, 관방제림, 추월산, 죽록원 관련 홈페이지: http://tour.damyang.go.kr/tourism/main/main.jsp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1001-001-V00279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