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갤러리

홈 갤러리 참여갤러리

인쇄 공유

홈 갤러리 참여갤러리

참여갤러리

공유

참여갤러리 사용방법

본 게시판은 문화유산에 관심 있는 누구나 자유롭게 문화유산 관련 사진을 등록할 수 있는 갤러리입니다.사진 등록은 '글쓰기>SNS로그인'을 통해 참여 가능합니다.단, 사진 등록 시 홈페이지에 바로 노출되는 것이 아니라 홈페이지 운영자의 '승인' 이후에 홈페이지에서 노출됩니다.(3일 이내)다음과 같은 경우에 등록된 게시물은 게시자에게 통보 없이 삭제 처리될 수 있습니다.ㅇ공식적인 광고 글, 타인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 기타 미풍양속을 해치는 게시물 등을 등록한 경우 ㅇ문화유산과 무관한 사진, 타인의 사진 작품 도용 및 초상권 위배 등이 확인된 경우;

참여갤러리 상세보기
제목 경주 남산동 동ㆍ서 삼층석탑(慶州 南山洞 東ㆍ西 三層石塔, 보물 제124호)
글/사진 이영일 등록일 2017-11-01
경주 남산동 동ㆍ서 삼층석탑(慶州 南山洞 東ㆍ西 三層石塔, 보물 제124호, 경북 경주시 남산동 227-3번지)은 불국사의 석가탑과 다보탑처럼 형식을 달리하는 쌍탑이 동·서로 건립된 특이한 예의 두 탑이다.
동탑(東塔)은 돌을 벽돌 모양으로 다듬어서 쌓아 올린 모전석탑의 양식을 취하고 있고, 서탑은 전형적인 3층석탑의 양식이다. 동탑은 탑의 토대가 되는 바닥돌이 넓게 2중으로 깔려있고, 그 위에 잘 다듬은 돌 여덟개를 한 단처럼 짜 맞추어 기단부(基壇部)를 이루고 있다. 탑신부(塔身部)의 몸돌과 지붕돌은 각각 돌 하나로 만들었다. 지붕돌은 밑면의 받침과 낙수면이 모전석탑처럼 똑같이 각각 5단으로 층을 이루고 있다.
서탑(西塔)은 위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을 세운 모습으로, 2단의 기단은 한 면을 둘로 나누어 팔부신중(八部神衆)을 새겼다. 팔부신중(八部神衆)은 신라 중대 이후에 등장하는 것으로 단순한 장식이 아니라 탑을 부처님의 세계인 수미산(須彌山)으로 나타내려는 신앙의 한 표현이다. 탑신은 몸돌과 지붕돌이 각각 돌 하나로 되어 있고 각 층에 모서리기둥을 조각하였다. 지붕돌 밑면의 받침은 5단이다.
통일신라시대에 만들어진 쌍탑은 대체로 동일한 양식으로 만들어지는데 비해, 이 동·서 두 탑은 각각 양식이 다르게 표현되어 있어 흔치않은 모습이며, 전체적인 조화를 이루면서 마주 서있다. (자료출처: 문화재청 문화유산정보/ 글과 사진: 이영일/ 전, 문화재청 헤리티지채널 사진기자 · 이태열, 울산광역시북구 향토문화연구소장, 이화찬 울산광역시북구 문화원 회원.)
▒ 이영일∙고앵자/ 채널A 정책사회부 스마트리포터

SNS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하기 트위터 로그인하기 네이버 로그인하기 카카오 로그인하기 로그아웃

(0 / 300)

댓글등록
전체댓글수 0

quick menu

quick menu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