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문화유산뉴스 뉴스

인쇄 공유

폭염보다 더 뜨거운 청춘들의 열정 ! 제23회 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이 주최하는「제23회 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가 오는 8월 15일(수) 국립무형유산원(대공연장 얼쑤마루)에서 개최된다.

■ 전국팔도 대학생들이 펼치는 각 지역 마당놀이 경연대회
「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는 농악, 탈춤·놀이를 전승하고 있는 대학생 단체(동아리)들이 모여 실력을 겨루는 대회이다. 1988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23회를 맞이한「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는 국가·지방무형문화재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젊은이들을 격려하고 무형문화재 전승 기반을 확대하는 의미 있는 행사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대학생 마당놀이 경연대회로 자리 잡았다.

오는 8월 15일에 펼쳐지는 2018년「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에는 경성대학교, 경주대학교, 공주교육대학교, 동덕여자대학교, 동서대학교, 성균관대학교, 안동대학교, 연세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 중앙대학교 등 전국 각지의 대학생 탈춤․놀이, 농악 동아리 17팀이 참여하여 뜨거운 경연을 펼친다. 또한 여름 내내 대회를 위해 값진 땀을 흘리며 준비한 각 동아리의 무대를 응원하기 위해 길을 함께 한 응원단 등 500여 명이 넘는 대학생들이 무대를 달굴 예정이다.

■ 광복절, 전통의 도시 전주에서 펼쳐지는 젊은이들의 한바탕 축제
전통과 역사의 도시 ‘전주’에서 열려 더욱 특별한 이번「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는 전주한옥마을 옆에 위치한 국립무형유산원에서 펼쳐져 광복절 나들이를 나온 일반 관람객들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좋은 기회의 장이 될 예정이다.
또한 전국에서 모인 대학생들이 펼치는 각 지역의 농악, 탈춤 등의 마당놀이가 한 데 모이는 만큼, 흔히 볼 수 없는 우리 민속예술의 집합과 청년들의 값진 열정과 출중한 끼를 한 번에 엿볼 수 있는 ‘전통 樂페스티벌’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2018년「전국대학생마당놀이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 문화재청, 국립국악원, 국립무형유산원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우리의 무형문화유산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을 높이고 우수한 전통예술 인재를 발굴하는 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행사는 일반인 누구나 관람 가능하며, 행사 관람에 대한 세부사항은 한국문화재재단 공연기획팀(02-3011-1721)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작성자 : 한용태 | 등록일 : 2018-08-07 | 조회수 : 45

SNS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하기 트위터 로그인하기 네이버 로그인하기 카카오 로그인하기 로그아웃

(0 / 300)

댓글등록
전체댓글수 0

quick menu

quick menu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