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문화유산뉴스 뉴스

인쇄 공유

아이들 실력에 흥보가 기가 막혀~?제17회 대한민국 어린이 국악큰잔치 성황리에 개최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 국립국악원, 국악방송이 후원하는 ‘제17회 대한민국어린이국악큰잔치(이하 국악큰잔치)’가 7월 7일, 국가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과 한국문화의집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국악큰잔치’는 국악에 대한 어린이들의 관심을 높이고 우수한 전통예술 인재 발굴의 장을 마련하고자 개최되고 있다.

올해 ‘국악큰잔치’는 전국의 초등학교 재학생 134팀 414명이 참가해 그 기량을 선보였다. 예선 결과 관악, 현악, 가야금병창, 민요, 판소리, 풍물, 무용의 7종목에서 각 종목별 상위 3개팀, 총 21개팀이 결선에 진출하였으며 부문별 경합으로 최종 대상 수상자가 선정되어 총 49개팀, 지도자 2인이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영예의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판소리 부문에 참가하여 흥보가 중 두손합장을 선보인 김은재(전북 남원도통초등학교) 학생이 수상했다. 또한 대상을 수상한 김은재 학생의 지도자인 김윤선 선생님께는 지도자상이 수여되었다.

부문별 금상 수상자에는 관악에 구승현(경기 만선초등학교), 현악에 김시우(경기 용인 신릉초등학교), 민요에 김채영(부산 예원초등학교), 풍물에 김하진(광주 태봉초등학교) 가야금병창에 유하영(경기 정림초등학교), 무용에 정태인(강원 신철원초등학교)학생이 선정되었다.
본 대회의 수상자들에게는 향후 한국문화재재단에서 주최하는 문화예술행사에 초청, 무대에 서는 기회가 제공된다.

작성자 : 한용태 | 등록일 : 2018-07-09 | 조회수 : 437

SNS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하기 트위터 로그인하기 네이버 로그인하기 카카오 로그인하기 로그아웃

(0 / 300)

댓글등록
전체댓글수 0

quick menu

quick menu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