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문화유산뉴스 뉴스

인쇄 공유

DR콩고 국립박물관 운영 역량강화 초청연수 실시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은 지난 15일 중구 필동에 위치한 한국의집에서 "DR콩고 국립박물관 운영 역량강화사업 초청연수" 입교식을 개최하였다.


DR콩고 국립박물관 운영 역량강화를 위한 글로벌 교육프로그램

지난해 10월 1차 초청연수에 이어 6월 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2차 연수에는 DR콩고 문화예술부, 국가기록원, 국립박물관연구소(IMNC; Institut des Musée Nationaux du Congo) 직원 등 20명이 한국에 초청되었다. ‘현대 박물관에 대한 전반적인 인식 개선과 전문지식 저변 확대’라는 교육주제를 중심으로 국립중앙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전곡선사박물관, 서울역사박물관 등 선진화된 한국의 각급 박물관을 직접 견학하고, 해당 기관의 전문가들로부터 강의를 들으며, 신축되는 현대적 박물관을 운영하기 위한 실무 지식을 쌓을 계획이다. 또한, 소장유물의 대다수가 무형유산 관련 기록물임을 감안하여 국립무형유산원에서 무형문화유산 조사연구와 기록관리 방안에 대한 연수도 진행할 예정이다.


DR콩고 국립박물관 건립을 위한 유익한 정보를 많이 얻어 가고파

이날 입교식에 참석한 DR콩고 국립박물관(IMNC) 행정실장인 필리페 은쿤손고 핑길라(Philippe Nkunsongo FINGILA)씨는 “DR콩고 국립박물관 건립계획을 위해 한국분들이 수차례 방문해 많은 일들을 해주고 갔으며, 이번 연수를 통해 유익한 정보를 많이 얻겠다는 생각으로 참가하였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에 대해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을 통해 접한 것이 전부였는데, 이번에 와서 새롭게 많은 것들을 배우고 느끼고 갈 것이라며, 콩고에서도 많은 한국인이 눈에 띄고 존재감이 커졌으면 한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번 연수단의 총인솔을 맡고 있는 DR콩고 문화예술부 소속의 기 마낭가 유부(Guy Mananga YUBU)씨는 최고 수준의 한국문화와 잠재력이 큰 콩고의 교류가 중요하다고 인식되며, 연수 후 문화분야에 흥미와 매력을 갖고 있어 학업을 지속하며, 콩고문화발전에 기여하는 활동을 하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DR콩고 국립박물관 운영인력 역량강화 초청 연수사업의 배경

2011년 대통령의 콩고민주공화국(Democratic Republic of the Congo) 국빈방문을 계기로 DR콩고 국립박물관 건립이 논의되어, 타당성조사와 기본계획 수립을 거쳐 실시설계가 추진되었다. 기존에 건립된 DR콩고의 국립박물관은 위상과 어울리지 않게 접근성이 좋지 않은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매우 작은 규모와 열악한 환경으로 운영에 어려움이 있다. 그러나, 신축 중인 국립박물관은 DR콩고 수도 킨샤사에서 건설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이러한 문제점들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DR콩고 측은 신축 국립박물관이 국가의 문화를 소개하는 대표적인 문화시설로서 국민의식 향상에 이바지하고, DR콩고의 문화유산을 보존, 보호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한편, DR콩고 측은 국립박물관의 신축만으로는 위의 목표가 달성되기 힘들다는 것을 인지하고, 한국국제협력단에 박물관 운영인력 역량강화를 위한 초청연수사업을 신청하여 사업이 형성되었고, 2017년 공모절차를 통하여 한국문화재재단이 연수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자립도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 예정 (2019년 3차 연수와 현장연수 실시)

이번 연수를 통해 연수생들은 박물관 운영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귀국 후 실무에 적용할 수 있는 방법론에 대해 토론하고 스스로 운영매뉴얼을 작성할 예정이다. DR콩고 국립박물관 운영 역량강화 초청연수는 내년 상반기에 한 차례 더 시행될 예정이다. 내년 하반기에는 신축 개관한 DR콩고 국립박물관에서 현장연수를 실시하여, 연수성과 확산과 현지 업무 적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문화재재단 문화유산 분야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글로벌연수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연수는 한국문화재재단이 추진 중인 문화유산 분야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연장선상에 있다.
한국문화재재단은 2012년부터 문화유산 분야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라오스 홍낭시다 유적 보존복원사업(문화재청),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프레아피투 사원 복원정비사업(KOICA) 등 수원국 현지 문화유산을 보존하는 프로젝트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작년에 완료된 방글라데시 국립박물관 문화재 보존처리 역량강화 사업(KOICA)과 더불어 DR콩고 국립박물관 역량강화를 위한 글로벌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문화재재단은 앞으로도 문화재청, 한국국제협력단과 함께 국제사회에서 문화유산 보존에 대한 협력과 교육 지원을 강화하고 국내 문화유산 분야의 국제 전문가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작성자 : 한용태 | 등록일 : 2018-05-16 | 조회수 : 671

SNS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하기 트위터 로그인하기 네이버 로그인하기 카카오 로그인하기 로그아웃

(0 / 300)

댓글등록
전체댓글수 0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quick menu

quick menu 닫기